일상다반사 2016. 10. 21. 22:59



필자와 레이밴은 뗄레야 뗄 수 없는 관계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레이벤은 주윤발의 영웅본색에서 빛을 발하죠 필자가 주윤발을 코스프레하는건 아니지만 언제부턴가 레이벤 RB4105 50mm 이게 필자와 운명을 같이하고 있다. 그간 사용하던 레이밴이 언제부턴가 노쇠해 보인다는 생각이 들면서 이제 바꿀 때가 되었다고 생각을 했다. 이번에 안 사실인데 rb4105가 접이식 레이밴이라는 사실과 접히지 않는건 2032라는 것 글고 필자가 쓰는건 50mm 라는 것 ㅋㅋ


드뎌 아마존에서 도착을 했습니다. 이거 받으려면 대략 20만원 미만은 관세가 없는 것 같지만 20만원이 넘는건 관세가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관세번호? 그런거도 입력해야 하구요 집주소도 영어로 작성해야 합니다. 하지만 국내서 구입하는 것보단 싸기에 모든 고생을 상쇄하고 남을 만 하다고 생각되네요..

여러분도 한번 아마존 닷컴 도전해 보세요 저는 펜더 스트라토 캐스터 라지헤드 기타를 사고 싶은데 배대지를 입력하라고 떠서 포기상태입니다. 그건 아마도 미국내에서만 거래하도록 법에 명시가 되어 있는 것 같습니다. 


따라서 배대지를 선택하고 미국내 주소로 배송이 되면 거기서 대한민국으로 배송하는 시스템이며 당연히 비용이 발생 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국내서 사는 것보다는 싸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럼 좋은 시간 되시구요 ㅋㅋ 빠이~~






Posted by D00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